軍당국, NLL침범 北 주장은 어불성설

軍은 15일 북한이 해군사령부 명의로 우리 해군 함정이 북측 영해를 지속적으로 침범했다고 주장한 데 대해 우리 군은 북방한계선(NLL)을 침범한 적이 없다”며 “북한의 주장은 어불성설”이라고 일축했다. 軍 관계자는 “동해든 서해든 우리 측이 NLL 이북으로 침범한 적은 없다”고 전제, “NLL은 실질적인 남북 해상 경계선이지만 북한은 그동안 숱하게 이에 대한 무력화를 시도해왔다”며 “이번 북한 주장 역시 NLL을 무력화하려는 명분을 축적하려는 것일 수 있다”고 분석했다. 다른 관계자는 “우리 軍은 어선들이 조업하다 NLL을 넘어가거나 북한에 나포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NLL 남방에 일종의 통제선인 漁路 한계선을 설정하고 이곳에 어선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며 “북한 어선들이 NLL 근방에서 조업하다 침범할 움직임을 보이거나 침범하면 우리 함정이 통제해역에 들어가 경고방송을 하는 것을 북한이 트집을 잡고 있는지 모르지만 이런 활동은 일상적인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이 적반하장적 태도를 보이거나, 말도 안되는 떼를 쓴적도 많지만 금방 사실여부가 드러나는 NLL침범문제도 들고 나오는 것을 보면 뭔가 꿍꿍이 속이 있어 보인다. 거짓말도 때와 장소가 맞아야 하는 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