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을 지도하는 자세

이명박 대통령이 26일 자녀들에게 과도한 사교육과 특기 교육을 시키는 교육 풍토를 바꿔야 한다고 지적했다. 특히 “선생님과 교장선생님들도 정신차려야 한다. 교장 선생님과 선생님 등이 교직에만 들어가려고 애쓰지 말고 ‘내가 되면 어떻게 하겠다’, ‘아이들을 어떻게 가르치겠다’는 의욕을 가져야 한다”면서 “어른들 탓”이라고 꼬집었다. 교육에는 정도가 있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