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비리 악순환의 고리를 끊어야

이명박 대통령은 26일 자율형사립고 입시부정 사태와 관련해 “이 같은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철저히 책임소재를 가리고 제도적 개선방안을 포함해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이 대통령은 또 잇따른 `교육청 비리’를 언급, “학교장이 돈을 받고 부임하면 학생이나 학부모 누가 교사를 존경할 수 있겠는가”라며 “교육 인사 비리와 같은 악순환의 고리를 끊어야 한다”고 말했다. 철저히 조사해서 교육 근본이 흐트러지게 해서는 안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