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측은 성의있는 태도로 회담에 임해야

남북은 2일 개성 남북경협협의사무소에서 개성공단 `3통(통행.통관.통신)’ 문제 해결을 위한 실무접촉을 갖는다. 우리 측은 신속한 개성공단 왕래를 위해 현재 남측 지역에만 구축돼 있는 개성공단 전자 출입체계(RFID)를 북측 지역으로 확대하는 방안에 대해 협의를 시도할 예정이라고 통일부가 1일 밝혔다. 북측은 성의있는 태도로 회담에 임해야 할 것이며 결과에는 끝까지 책임을 다해야 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