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곳에서 눈팅하면서 하고 싶었던 말…

여지 것 이 곳을 눈팅만 하다가 몇가지 생각이 들었습니다.

한국인중에 일빠들이 많다는 거죠.뭐 이전부터 짐작은 했지만 이정도까지는 생

각 못했습니다. 물론 한국인중에는 너무 과하다 싶을 정도로 한국에 대한 자부심

으로 꽉찬 사람도 있지만요. 자국에 대한 자부심은 큰 문제가 되지 않지만 그 반

대는 문제가 되는게 사실이죠.근데 보면서 느낀게 이세상에 많은 선진국이 있습

니다.그런 선진국들과 비교하면서 우리나라의 단점을 비판하고 어떡게 했으면

좋겠다.이런 식으로 글쓰는 분들의 비판은 분명 좋은 비판입니다.이 과정에

서 일빠들이 껴들어서 항상 글의 본질조차 회손시키는 일이 많더군요.일본도

선진국이지만 그 외에도 선진국은 많습니다.근데 그들의 비교는 대상은 항상

일본이죠.그리고 그 것을 바탕으로 한국을 깍아내리고요.

저도 어릴적에 일본게임 일본애니 일본문화에 빠져서 일본을 찬양한적이 있습니

다. 하지만 제가 아무리 그래도 일본인들이 저를 일본사람으로 볼까요?전혀 아

니죠.우리가 한류니 뭐니 하면서 TV속에 나오는 중국이나 그 외 다른나라의 외

국인들 볼 때 느끼는 약간의 비웃음과 똑같습니다.단지 자신들의 상품을 사주

니까 그 것 하나만 좋아하겠죠.그럼 만약에 일본으로 귀화를 한다고 하면 그

럼 그들이 완벽한 일본인 대우를 해줄까요?그 것도 아닙니다. 물론 어느정도

대우는 해주지만 똑같은 잘못을 순수일본인과 귀화해서 일본인이 된 사람이 저질

렀다고 하면 그에 대한 태도나 사람들의 반응은 완벽하게 다를껍니다.괜히

일본에 살던 재일교포들이 귀화 후에도 한국인이었던 것을 숨기는 것이 아니

죠.차별이 있습니다.그 것도 꽤나 많이요.특히 한국인이나 중국인이라면

그 차별의 정도가 꽤나 더 됩니다.일본영화 중에 GO라는 영화 보셨습니까?

그 영화 속에서 주인공이 재일한국인이죠.그 주인공의 여자친구는 주인공이 재

일한국인이라는 것을 알자 바로 떠납니다.부모님이 한국인이나 중국인하고는

만나지 말라고 했다면서요.이건 일본 영화죠.그만큼 일본인들의 시각을 보여

줍니다.확실한건 일본내에서 일본식으로 생활하고 성장한 사람들에게도 어느정

도의 차별이 있다는 겁니다.그러면 한국에서 한국말을 쓰면서 자란 사람들

이 일본으로 가서 산다면 그들의 시선이 어떨지 생각해 봤습니까?친구가 될

수 있을지 몰라도 그들의 중심으로 가지는 못합니다.주변인으로 살아가는 인생

이 될 확률이 훨씬크죠.일본뿐만 아니라 어느 나라를 가도 이런 상황은 어느정

도 마찬가지죠.

전세계 곧곧에 국가 없이 다른 민족의 국가에 껴서 사는 소수민족들의 생활이 어

떤지 아시나요?가장 편한 자신들의 모국어의 사용도 몰래 해야하고 자신 고유

의 문자도 사용을 못합니다.그리고 사회적으로 성공하는 것도 제한되어 있고,

자유 또한 핍박 받을 때가 많습니다.힘든 인생의 연속이죠.하지만 우리는 적

어도 국가는 있습니다.국가가 있다는 것은 그만큼 행복한겁니다.여기서 한국

을 씹으시는 분들이 무슨 생각을 하시는지는 몰라도

한국에서 태어났으니까 지금 인터넷을 즐기면서 이런곳에서 글을 쓸 수 있는 겁

니다. 인터넷은 구경조차 하기 힘든 나라도 있고, 소수 상위계층만의 소유물인

나라도 있으니까요.

저 역시 한국이 마음에 안들 때가 있고 그로 인해서 짜증 날 때가 있지만,그

럴 시간에 자신은 과연 흠이 없나 하고 되돌아 보려고 합니다.나쁜면만 보면

뭐든지 나쁘게 보이니까요. 흔히 많은 분들이 좋아하는 일본의 경우도 단점을 찾

으려고 하면 수없이 찾을 수 있습니다. 한국인 없이 한국이 있지 않습니다.

국가와 개인을 따로 생각하시는 듯 한데요.

한국인의 단점이라고 여기서 말하시는 단점이 자기 자신들에게는 해당되지 않는

지 생각을 하셨으면 하네요.한국인이 한국을 욕하면 그건 누워서 침 뱉기 거든

요.단점을 찾아서 욕하기보다 장점을 찾으시기 바라고,단점을 고치려고 노력

하시기를 바랍니다.

마음에 안드는 국가면 마음에 들게 바꾸려고 노력하시면 되는 겁니다.아무 것

도 안하면서 뒤에서 욕만하는 사람의 말에는 세상은 귀를 기우려주지 않습니

다.비판은 하되 비난은 하지 않았으면 하네요.그리고 비판보다는 칭찬을

말보다는 실천을 먼저 했으면 합니다.

글 솜씨가 없어서 이상한 글이 되었지만 이 곳에 이해력 높고 똑똑하신 분들은 제 의도를 알 수 있으리라 생각 됩니다…

(PS.미국인이 미국 역사상 위대한 대통령중 한사람인 존 F. 캐네디대통령은 이런 말을 했습니다.
“여러분의 나라가 여러분을 위해 무엇을 해줄 수 있는가를 묻지 말고, 여러분이 나라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가를 물어 보십시오.”
이 말이 무조건 옳은 것은 아니지만 세겨둘 필요는 있다고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