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킈스탄인들 방글라여성 강간 무지해

동서파킈스탄 전쟁때 일인데… 서파킈스탄 군대가 동파킈스탄 (시방 방글라데시)에 쳐들어가서 조직적으로 강간을 합니다. 원래 인도계통은 강간을 즐겨합니다. 인도의 이슬람교도와 힌두교도 간의 종교분쟁에서도 상대방 여자들에 대한 강간을 아주 들겨하지요. 비폭력 반영운동의 기수 간디도 인도 힌두교여성들에겐 아주 나쁝 넘입죠. 이 간디라는 넘이 강간당한 힌두교 여성들에게 모조리 자살하라고 했답니다. 이에 수많은 강간 피해당한 힌두교 여성들이 단체로 자살을 했습니다. 이슬람교도인 파킈스탄 넘들에게 강간당하고 힌두교도인 가족친지 그리고 그들의 지도자 간디에게 살해당한 셈이죠. 그런데, 이 서파킈스탄넘들이 같은 이슬람교도요 같은 나라 백성인 동파킈스탄에 쳐들어가서 나쁜 짓 합니다. 여자들을 마구 떼강간 합니다. 그래서 지금도 방글라데시에서는 피부가 허연 여자들을 보면 뒤에서 욕합니다. 저것들은 방글라 순종이 아니라, 파킈스탄 놈들에게 몸보린 여자가 낳은 새키들이라고요. 파킈스탄 넘들이 방글라 여자들을 원숭이라고 부르면서 강간한 걸 아셔야 합니다. 파킈스탄 넘들은 강간마에다가 인종차별 하는 넘들입니다